• 맑음동두천 -5.5℃
  • 맑음강릉 1.5℃
  • 맑음서울 -2.0℃
  • 박무대전 -3.1℃
  • 박무대구 -2.0℃
  • 맑음울산 1.4℃
  • 맑음광주 -0.1℃
  • 맑음부산 2.7℃
  • 맑음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7.3℃
  • 맑음강화 -4.0℃
  • 맑음보은 -5.8℃
  • 맑음금산 -4.4℃
  • 맑음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0.9℃
기상청 제공

식약처, 비대면 국민 체험·참여형 프로그램 큰 호응 얻어

국민 참여 식습관 개선 프로그램 ‘당당한 하루’운영 결과

URL복사

 

경기헤드뉴스 임수연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당류 섭취를 줄여 건강한 식생활을 실천하기 위한 식습관 개선 프로그램인 ’당당한 하루‘를 운영한 결과, 당류 섭취량 및 빈도(당류섭취 식사행동)는 26.7% 감소했고, 당류 섭취관련 영양지식과 식사효능감, 실천의지 등은 10% 이상 향상됐다고 밝혔다.


‘당당한 하루’는 단 음식을 좋아해 당류 섭취량이 많은 참가자에게 영양사가 개인 맞춤형 식사컨설팅을 해주고, 매주 식습관 개선 과제를 실천하는 참여형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작년 ‘나트륨 섭취습관 개선(Na 3,000mg)’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하는 것으로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프로그램 체험 지원자(544명)의 식사행동에 대한 설문조사 후 당류 섭취 식습관의 개선이 필요한 70명을 최종 선발해 4주간 진행했다.


‘당당한 하루’프로그램은 ‘저당·저염 실천본부*’의 민간 전문가가 참여자의 식단과 식습관을 매일 분석해서 전담 영양사가 맞춤형 컨설팅을 하는데 도움을 주는 등 체험단의 식습관 개선을 도왔다.


또한 코로나 상황에서도 모바일 메신저, 온라인 실시간 영상회의 등 비대면으로 영양컨설팅을 진행했고, 참가자들은 자신의 식습관 개선 체험수기를 SNS에 공유하는 등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이번 프로그램 참여로 ‘식습관 개선에 도움이 되었다’는 의견은 지난해 ‘Na 3,000mg’은 90.7%였고, 올해 ‘당당한 하루’에서는 94%로 높아졌으며, 응답자(53명) 모두 “실생활에서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답했다.


식약처는 국민 참여형 식습관 개선 프로그램이 ‘국민의 정책 참여를 촉진하는 창구가 되었고, 참여자들이 당류 섭취를 줄이는 행동변화로 이어식품의약품안전처지는 긍정적인 효과가 있었다’고 평가하면서 앞으로도 국민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발굴해 건강한 식생활 실천 유도와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체험단의 활동 내용과 우수 실천사례는 ‘마이나슈 TV(유튜브)’, ‘국민영양(대한영양사협회지 10월호)’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BEST 영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