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7.0℃
  • 맑음강릉 18.0℃
  • 맑음서울 19.9℃
  • 맑음대전 19.6℃
  • 맑음대구 20.5℃
  • 맑음울산 18.9℃
  • 맑음광주 20.1℃
  • 맑음부산 19.4℃
  • 맑음고창 18.2℃
  • 구름조금제주 21.8℃
  • 맑음강화 15.0℃
  • 맑음보은 19.2℃
  • 맑음금산 19.4℃
  • 맑음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스포츠

고상한 피부 예술 브랜드 콜리스칼라

URL복사

 

 

 

경기헤드뉴스 성미연 기자 |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당신만의 얼굴. 이것은 전무후무, 유일무이한 자신만의 성역이다. 사람은 화장품을 바르는 행위 등을 하며 자기 자신을 아끼고, 삶을 사랑한다. 아름다움은 내가 자신을 가장 사랑할 수 있게 된 후부터 놀라운 변화가 시작한다. 코로나로 얼굴을 1년 넘게 마스크로 덮고 있어도 우리는 자신을 아름답고 이상적으로 가꾸기를 원한다.

 

고상한 피부 예술 브랜드 콜리스칼라

 

케이콜리는 어제보다 더 좋은 일상의 변화와 새로운 성장에 가치를 두고 화장품을 기획하고 1년간 연구 개발을 해서 콜리 스칼라 브랜드를 만들었다. 콜리 스칼라 COLIE SCALAR는 여왕과 왕이 차지하는 해°별°달°의 최상급 빛 에너지를 지향한다고 한다.

 

이번에 출시한 콜리 제네시스 프로그램은 미백, 주름 개선 이중 기능성은 물론, 비타민 C, E 유도체에 아데노신과 아미노 애씨드 콤플렉스, 귀한 연어의 코에서 추출한 프로테오글리칸과 자연의 식물 추출물들을 넣는 등, 풍부한 영양과 고농축 보습을 넣었다.

 

시중에는 비타민 C, E 화장품, 프로테오글리칸 화장품, 아미노 애씨드 콤플렉스 화장품 등 많이 있다. 콜리 스칼라는 피부에 반드시 필요한 이 귀한 성분들을 모두 모아 하나에 담았다. 피부가 필요로 하는 풍부한 영양성분들과 보습을 부여할 수 있는 훌륭한 멀티 조합을 이룬 것이다.

 

콜리 스킨 케어 프로그램으로 내 인생의 소녀, 소년의 어린 시절같이 피부결과 톤을 이상적으로 끌어올려 탄탄하고 매끄러운 피부로, 햇빛과 달빛 그리고 별빛의 아우라를 뿜을 수 있다.

 

콜리는 COLIE, 해를 품은 달이란 뜻이다. 이는 주파수이다. 스칼라는 SCALAR, 높고 빠른 진동의 후광이란 의미가 있다. 무에서 유로, 물질과 현실을 즉시 만들어내는 창조의 힘, 그 빛과 파동수이다. 그래서 콜리 스칼라는 은하수를 건너오는 밝고 맑은 힘센 빛으로 높고 빠른 주파수와 파동수의 빛인 것이다.

 

 

콜리 아트, 콜리 바람

 

콜리 아트는 앞으로 잠들어 있는 시간조차 밀도 있게 아름다워질 수 있는 삶의 기술과 스타일을 공유할 것이다. 인생은 축제, 위풍당당함과 건강함, 이것이 콜리 스칼라의 정신이다.

 

콜리 바람이 불기 시작했다. 콜리 축제가 시작되었다. 콜리는 지구촌 사람들에게 꿈과 희망을 만들어 드리면서 급변하는 시대를 사는 사람들이 어떤 상황에서도 자신만의 고유하고도 건강한 삶을 찾을 수 있게 도움을 주는 것이 사명이라 한다. 앞으로 아시아부터 그 너머로 대한민국 화장품과 아트를 펼칠 명품 브랜드 콜리스칼라를 주목한다.

 

여성들의 미에 대한 로망은 시대를 막론하고 삶 자체의 생명력일 것이다. 마침 아시아를 대표하는 2021 ‘콜리스칼라 화장품 모델 선발대회’(COLIE SCALAR Beauty Pageant)가 11월 13일에 성대하게 열린다는 소식이 있다. K-뷰티로 지치고 힘든 아시아의 여성들의 얼굴을 빛으로 밝힐 ‘콜리스칼라’ 美 대향연을 신명나게 만끽해보자.

 

 

 

 

 

 

 

 

 

 

COMPANY : 케이콜리 주식회사 ㅣ OWNER : 강성재 ㅣ CALL : 02-6269-0808

ADDRESS : 07333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379 (여의도동) 제일빌딩 615호 BUSINESS LICENSE : 893-88-01831

INFORMATION OFFICER : 예선영(k-colie@naver.com)

COPYRIGHT © 케이콜리 주식회사.WWW.colie.co.kr

 

프로필 사진
성미연 기자

성미연 대표기자
010-5650-8567

많이 본 기사

더보기

BEST 영상뉴스